인간 연골의 노화 반전, 젊음 회복… 일본 에도가와 병원의 동종 최초 성과

사이언티픽 리포트, 골관절염이 연골세포의 노화 반전에 영향 미친다고 밝혀

2021-07-12 11:10 출처: GN Corporation Co., Ltd.

도쿄--(뉴스와이어) 2021년 07월 12일 -- 관절 연골은 노화와 관련된 마모나 부상 또는 골관절염으로 심각하게 손상되고 관절 교체 수술 중 제거돼 대개 버려졌지만 이제는 다시 회복될 수 있으며, 노화를 되돌리는 혁신적인 기술을 통해 세포 치료의 잠재적 세포원이 될 수 있다.

이 같은 사실은 네이처(Nature) 저널의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 www.nature.com/articles/s41598-021-93607-9)에 게시된 p16 및 p21 마커, 노화관련 베타-갈락토시다아제를 통해 확인됐다.

고(故) 고시바 마사토시(Masatoshi Koshiba) 교수(노벨상 수상자, 2002)와 가토 마사히로(Masahiro Katoh) 박사가 노화된 관절이 회복될 수 있는지 여부에 관해 나눈 대화는 정형외과 의사인 가토 쇼지로(Shojiro Katoh) 박사가 획기적인 ELS-TALC 기술(뼈대로 보강되고 골격으로 둘러싸인 이식에 적합한 자가이식 연골세포 활용)을 개발하도록 영감을 줘 이 같은 성과를 낼 수 있게 했다.

인체와 장기, 조직, 세포의 노화는 되돌릴 수 없으며 실험실 환경에서는 신체 내부보다 노화가 훨씬 더 빨리 진행된다. 그러나 ELS-TALC 기술은 기존의 관념을 완전히 뒤바꿨다. 이 기술은 유전자 조작이나 동물 추출 제품 없이 실험실에서의 궤적 교반(orbital shaking)이라는 신체적 조작법을 통해 이뤄지는데, 화학적으로 합성된 폴리머 골격의 조직 공학을 활용해 조직을 젊게 만든다. 이는 체내에서 유사한 환경이 만들어질 때 노화의 반전이 가능해질 수 있는 길을 열었다.

ELS TALC 배양 연골세포는 모두 이상적인 특성을 가지고 있으며, ACI 및 MACI 치료에 가장 적합한 것으로 추천할 만 하다.

(i) 관절에 적합한 유리질 연골:
https://doi.org/10.1016/j.jor.2017.01.003

(ii) 보다 효율적인 치유에 이상적인 히알루론산 강화:
https://doi.org/10.1016/j.knee.2021.02.019

(iii) 건강한 연골의 특징인 강화된 miRNA140:
https://doi.org/10.1016/j.lfs.2021.119553

(iv) 손상된 조직에서 자란 중간엽줄기세포인 연골전구세포:
https://doi.org/10.1016/j.jor.2021.01.005

(v) 다능성 마커 발현 및 조직 유사 성장:
https://doi.org/10.1016/j.reth.2020.03.006

(vi) 젊음을 증명하는 말단소립 길이 증가:
영국발달생물학회 - 유전학회와 영국 노인학회 회의에서 발표. 2021년

(vii) SA-µ-Gal, p16, p21을 낮춤; 노화 반전 확인:
www.nature.com/articles/s41598-021-93607-9

(viii) 임상 전 연구 입증, 생체 내 성공:
https://doi.org/10.1016/j.jor.2017.01.003

EELS-TALC 방법은 유전자 변형, 종양 유전자, 바이러스 또는 복잡한 성장 인자를 수반하지 않아 안전하다. 가토 박사는 임상 연구를 시작하기에 앞서 이전에 보고된 OPTRACT 방법(https://doi.org/10.1007/s10529-021-03116-y) 그리고 EELS, JBM, GN 코퍼레이션 및 인도의 NCRM이 지원하는 추가적인 안전 매개 변수를 기반으로 병원과 실험실 간의 이상적인 조직과 세포 운반을 평가하고 있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10707005420/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